[예산군] 예산군 추사고택, 수국 향기 어우러진 고택의 아름다움 뽐내

코로나19로 지친 방문객에 풍성한 볼거리 제공 기대

이예슬 기자 | 기사입력 2021/06/15 [10:26]

[예산군] 예산군 추사고택, 수국 향기 어우러진 고택의 아름다움 뽐내

코로나19로 지친 방문객에 풍성한 볼거리 제공 기대

이예슬 기자 | 입력 : 2021/06/15 [10:26]

 

예산군 추사고택 일원에 수국이 만개해 관광객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추사고택은 추사 김정희(秋史 金正喜, 1786-1856) 선생이 태어나고 자란 곳으로 추사 선생 인생에 뿌리와 같은 장소이며, 고택은 이러한 역사적 배경을 바탕으로 국민 휴양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수국 식재 작업을 진행했다.

 

형형색색의 화사한 수국과 어우러진 추사고택의 풍경은 코로나19로 지친 방문객에게도 아름다운 볼거리를 통해 위로를 전하게 될 전망이다.

 

추사고택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방문객은 열 체크 및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관람이 가능하다.

 

추사고택 관계자는 “추사고택에서 추사 김정희 선생의 정신과 함께 아름다운 수국의 모습을 함께 즐기기 바란다”고 말했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이재명 지사, 황영란 충남도의원에 허리 굽혀 주먹인사 '눈길'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