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 “청렴은 공인이 지켜야 할 가장 근본 의무”

충남도의회, 2019년 지방의회 청렴도 평가 1등급, 2020년 청렴도 최상위권 등급 달성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3 [18:30]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 “청렴은 공인이 지켜야 할 가장 근본 의무”

충남도의회, 2019년 지방의회 청렴도 평가 1등급, 2020년 청렴도 최상위권 등급 달성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4/13 [18:30]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지방의회 청렴도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상위권을 기록한 충남도의회(의장 김명선)가 ‘청렴 의회상’ 구현에 앞장선다.

 

도의회는 13일 본회의장에서 반부패 인식 제고와 청렴 조직문화 확산을 위한 ‘2021 청렴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에 따른 지방의회 권한 강화에 발맞춰 의원과 의회사무처 직원들의 윤리의식과 책임감을 높이기 위해 마련했다.

 

청렴도 향상 효과를 높이기 위해 국민권익위의 올해 첫 지방의회 청렴연수과정과 병행 개최했다.

 

행사에는 김명선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과 의회사무처 전 직원, 박계옥 국민권익위 상임위원과 정윤정 청렴연수원장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청렴 서약식에 참여해 청렴 문화 확산을 위한 투명하고 공정한 업무 수행을 다짐했다.

 

또 청렴교육 전문가인 경상대학교 한상덕 교수로부터 인문학, 역사 속 실존 인물 등을 접목한 청렴리더십·이해충돌 방지 특강을 청취했다.

 

김명선 의장은 “충남도의회는 투명·공정한 의정활동과 정보공개, 청렴성 향상, 부패방지 노력과 더불어 민간부문 청탁과 산하기관 가족채용 영향력 행사를 강력히 규제해 왔다”며 “이러한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노력으로 우수한 청렴도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이어 “청렴은 공인이 지켜야 할 가장 근본 의무”라며 “그동안 우리 도의회가 펼쳐 온 청렴 노력을 적극 실천·홍보해 청렴 문화가 널리 뿌리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밝혔다.

 

한편 충남도의회는 국민권익위의 2019년 지방의회 청렴도 평가 1등급에 이어 2020년 청렴도 최상위권 등급을 받았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박상돈 천안시장, 10일(月) 임대주택 및 공동주택관리 분쟁조정위원 위촉식 참석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