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부여군, 코로나19 극복 농어민수당 1차 52억원 조기 지급

코로나19 여파 농업 피해 최소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3/05 [11:12]

[부여군] 부여군, 코로나19 극복 농어민수당 1차 52억원 조기 지급

코로나19 여파 농업 피해 최소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3/05 [11:12]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돕고 지역 경제 활성화도 함께 도모하기 위해 농어민수당을 부여군 전자화폐인 굿뜨래페이로 우선 1차 조기 지급한다고 5일 밝혔다.

 

군은 2019년부터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에 대한 보상 개념으로 중부권 최초로 농민수당을 시행했으며, 2020년부터는 충남 농어민수당 지급을 주도하여 지난해에는 부여군 1만 2천여 농가에 80만원씩 총 102억원을 지급했다.

 

이번에 지급하는 1차 농어민수당은 총 사업비 52억여원을 투입하여 코로나19로 유례없는 침체기에 빠진 농업인의 피해를 덜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1만 3천여 농가에 40만원씩 굿뜨래페이(부여군 지역화폐)로 5월 중 선지급할 예정이고, 하반기에는 40만원을 추가 지급할 계획이다. 신청기간은 이달 26일까지이며, 신청인 주소지 관할 읍・면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지원대상은 2019년 12월 31일부터 지급일까지 계속해서 충청남도에 주소를 두고 실제 농업에 종사하고 있는 농・어・임업인 경영체 등록 경영주로서 농・어・임업 외 소득이 3,700만원 미만이어야 한다.

 

단, 각종 보조금 및 융자금을 부정수급한 자, 지급대상자와 실제 거주를 같이 하면서 세대를 분리한 경우는 지급대상에서 제외한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부여에서 시작한 농어민수당이 충남 전역으로 확대되어 농업인의 소득 안정 및 삶의 질 향상과 더불어 코로나19로 위축되어 있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박상돈 천안시장, 10일(月) 임대주택 및 공동주택관리 분쟁조정위원 위촉식 참석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