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인천농촌융복합산업’ 홈페이지 개설 운영

장소 구애 없이 손쉽게 사업 신청 가능해져

김승현 수습기자 | 기사입력 2019/01/23 [11:10]

인천시, ‘인천농촌융복합산업’ 홈페이지 개설 운영

장소 구애 없이 손쉽게 사업 신청 가능해져

김승현 수습기자 | 입력 : 2019/01/23 [11:10]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지역 농가의 부가가치를 높이기 위한 6차 산업 도입이 본격화 된지 5개월만에 ‘인천6차산업.com’ 홈페이지를 제작하고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

 

※ 6차산업 수임기관 :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인천TP)

 

이번 오픈한 인천농촌융복합산업 지원센터 홈페이지는 장소에 구애 없이 손쉽게 농촌융복합산업 정보를 얻을 수 있고, 6차산업 신규 인증 및 갱신 신청이나 현장전문 코칭위원 매칭 신청 등 다양한 기능으로 경영지원 활동을 벌이게 된다.

 

농림축산업(1차 산업), 제조·가공업(2차 산업), 서비스업(3차 산업)을 합친 농촌융복합산업(6차산업)은 농산물을 생산만 하던 농가가 고부가가치 상품 가공및 향토자원을 이용한 체험프로그램 등 서비스업으로 확대시켜 높은 부가가치를 발생시키는 산업이다.

 

다양한 기능을 갖춘 인천농촌융복합산업 홈페이지의 특징은 마케팅과 홍보 및 수출, 쇼핑몰구축 등의 특화 프로그램을 손쉽게 장착할 수 있고, 6차 인증경영체의 홈페이지가 정비 되는대로 해외에서 직구가 가능하도록 호환 프로그램을 가동할 예정이다.

 

한태호 농축산유통과장은“인천은 도시와 농촌과 도서지역이 함께 공존하고 있다”며 “이번 오픈한 홈페이지는 인천지역 농가와 농업인, 농업경영체 등에서 부가가치를 높인다는 긍극적 목표를 이루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황재만 아산시의회 의장, 아버지의 마음으로 "수능 수험생 응원"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