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설 명절 앞두고 온정의 손길 줄 이어

김승현 수습기자 | 기사입력 2019/01/22 [11:47]

미추홀구, 설 명절 앞두고 온정의 손길 줄 이어

김승현 수습기자 | 입력 : 2019/01/22 [11:47]

 

인천 미추홀구 곳곳에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폐지를 모아 매년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으로 유명한 주안3동 김춘선(78)씨는 올해도 사랑의 쌀 나눔을 실천했다.

 

김씨는 주안3동과 주안7동 행정복지센터에 10kg 쌀 30포씩을 기탁했다.

 

김씨는 은퇴후 매일 폐지를 모아 판돈으로 26년째 어려운 이웃을 위해 꾸준한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김씨는 “작은 후원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사회의 온정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후원된 쌀은 홀몸 어르신과 한부모가족, 복지사각지대 이웃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또 같은 날 인천제일교회는 쌀 20포(1포 10kg)를 주안3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했으며, 김낙중 주안3동 주민자치위원은 라면 30상자를 기부했다.

 

이에 앞서 성덕감리교회는 쌀 50포(1포 10kg)를 주안3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했다.

 
인천 미추홀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충남 관광] 아산시 영인산 자연휴양림, 숲속 물놀이, 산림욕, 스카이 어드벤처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