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천안 성성2지구 아파트 분양 청약률 119:1..충남도 ‘떳다방’ 등 불법 부동산 거래 근절 팔 걷어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8/30 [06:33]

천안 성성2지구 아파트 분양 청약률 119:1..충남도 ‘떳다방’ 등 불법 부동산 거래 근절 팔 걷어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8/30 [06:33]

▲ 천안시 성성2지구  © 우리들뉴스 D/B

 

  충남도가 천안시 성성2지구 분양아파트 지역에 대해 부동산중개업 민관 합동 지도단속을 펼친다. 

 

  성성2지구는 최근 고분양가, 청약과열로 부동산 투기가 우려되는 지역으로 분류된다. 

 

  실제 성성2지구는 아파트 분양 청약률이 119:1을 상회하는 등 부동산 시장이 과열된 상태다. 

 

  도는 외부 투기세력 유입과 ‘떳다방’ 등 불법 부동산중개 행위가 성행할 것으로 예상, 실수요자 등 선의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단속을 펼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도는 경찰과 세무당국과 함께 무등록 중개업소 및 무자격 중개행위, 공인중개업 등록증과 자격을 대여 받아 중개하는 행위를 단속한다. 

 

  특히 천막 등 임시 중개시설물(일명 떳다방)  설치, 중개보조원을 동원한 불법 부동산 중개행위를 중점 단속한다.

 

  도는 적발 시 과태료 부과 행정처분을 내리고, 사안에 따라 사법조치 등 무관용 원칙으로 처리한다는 방침이다.

 

  서운석 도 토지관리과장은 “부여된 특별사법경찰 권한을 최대한 행사해 위법·부당한 부동산 거래로부터 실수요자인 도민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며 적극적인 참여와 제보를 당부했다.

 
인추협,사랑의일기연수원 기습철거 만행 후 컨테이너까지 치운 LH 비판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