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태안 안면도 자연휴양림에 멸종위기 희귀식물 으름난초 꽃 피었다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06:13]

충남 태안 안면도 자연휴양림에 멸종위기 희귀식물 으름난초 꽃 피었다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6/29 [06:13]

▲ 충남 태안 안면도 자연휴양림에 멸종위기 희귀식물 으름난초 꽃 피었다  © 충남도청 제공


  충남 태안 안면도 자연휴양림 외곽에서 발견한 희귀식물 ‘으름난초’ 꽃이 활짝 피었다. 

 

  충청남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는 안면도 자연휴양림에서 발견해 보호·관리 중인 으름난초 12촉이 모두 꽃을 피웠다고 29일 밝혔다. 

 

  으름난초는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야생동식물 Ⅱ급’이자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지정 ‘국가적색목록 취약(VU)’ 식물로, 전국적으로 자생지가 10곳이 채 되지 않는다.

 

  외떡잎식물 난초목 난초과의 여러해살이풀인 으름난초는 키가 100㎝까지 자라고, 줄기 끝에서 많은 가지가 나온다. 

 

  꽃은 6∼7월 경 가지 끝에 몇 송이씩 피는데, 꽃은 노란빛이 도는 갈색이며 입술 꽃잎은 노란색으로 조금 두껍다. 

 

  꽃의 지름은 1.5∼2㎝이고, 꽃잎과 꽃받침의 생김새가 비슷하다.

  현재 태안사무소는 으름난초 보호를 위해 자생지 주변에 목재 울타리를 설치하고, 지속 관리 중이다. 

 

  안규원 태안사무소장은 “으름난초 발견 이후 야생화 사진 동호회 등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오래도록 으름난초의 화려한 꽃을 감상할 수 있도록 자생지가 훼손되지 않게 지속 보호·관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대선출마 양승조 지사, 스승의날 보산원초 이상춘·광풍중 유경석 은사 만나 카네이션과 존경 전해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